‘검사 스폰서’ 김 씨, 국가 상대 ‘초상권 침해’ 소송 승소 확정

'검사 스폰서'로 알려진 사업가가 수사 과정에서 검찰에 의해 강제로 포토라인에 서게 돼 명예와 초상권이 침해당했다며 국가를 상대로 낸 손해배상 소송에서 최종 승소했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