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찰, 김만배 다시 소환 조사…조만간 영장 재청구

대장동 개발 로비, 특혜 의혹 사건을 수사 중인 검찰이 화천대유 대주주 김만배 씨를 오늘 다시 소환했습니다. 김 씨는 조사를 받으러 들어가면서 “들어가서 소상히 말하겠다”, “성실히 조사받겠다”고 말했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