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수처 1호 수사’ 조희연 교육감 측, 첫 재판서 “혐의 모두 부인”

해직 교사를 부당하게 특별채용한 혐의로 기소된 조희연 서울시교육감 측이 첫 재판에서 혐의를 모두 부인하고 무죄를 주장했습니다.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5-2부 심리로 열린 1회 공판준비기일에서 조 교육감 변호인은 “공소사실에 관해 무죄를 주장한다”고 밝혔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