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성용 몰래 사문서 위조”…50억 땅 산 부친, 인정했다

축구선수 기성용 씨의 아버지가 아들 모르게 허위로 농업경영계획서를 제출한 사실을 인정했다는 기사도 많이 봤습니다. 앞서 아버지 기영옥 씨는 2016년 아들 기성용과 함께 광주 서구 금호동 일대 농지 등 10여 개 필지를 50여억 원에 사들였는데요, 이 과정에서 허위 농업경영계획서를 제출하고 토지 일부의 형질을 불법적으로 변경한 혐의로 기소됐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