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장동 사업 특혜 의혹’ 곽상도 오늘 영장심사

아들이 대장동 개발사에서 일한 뒤 퇴직금 명목으로 50억 원을 받은 곽상도 전 의원의 구속 여부가 오늘 결정됩니다. 대장동 민간사업자에게 편의를 봐주고 아들을 통해 돈을 받았다는 혐의인데, 곽 전 의원은 혐의를 전면 부인하고 있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