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상정 “李·尹, 거울처럼 서로 비춰…기득권 한몸” 비판

정의당 심상정 대선 후보가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후보와 국민의힘 윤석열 후보를 함께 비판하며 “대장동 대 고발사주, 불법도박과 성매매 의혹 대 채용 불공정으로 마치 거울처럼 서로를 비추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