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 관악산 삼막사서 화재…주지스님 숨진 채 발견

오늘 오후 3시 14분쯤 경기도 안양 관악산에 있는 사찰인 삼막사 종무소에서 불이 나 1명이 숨졌습니다. 큰불은 1시간 20여 분만에 잡혔는데 건물 안에서 빠져나오지 못한 주지 스님이 숨진 채 발견됐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