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 책임” “부족”…백지 앞에서 고개 숙인 윤석열, 내내 반성모드

“모두 오롯이 후보인 제 책임입니다”, “저의 이 부족에 대해 국민 여러분께서 드시는 회초리와 비판을 달게 받겠습니다.” 오늘 선거대책위원회 해산을 선언한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는 기자회견에서 시종일관 '반성 모드'를 택했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