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국 · 정경심 “PC 압수수색 위법…증거 능력 없다”

자녀 입시 비리 등 혐의로 재판을 받고 있는 조국 전 법무부 장관과 아내 정경심 전 동양대 교수 측이 검찰 압수수색의 위법성을 주장하며 동양대 강사 휴게실 PC의 증거 능력이 없다고 주장했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