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용 비리’ 혐의자, 인사 총괄 승진…신한카드 무슨 일?

신한카드 전 임직원들이 채용 비리 혐의로 최근 재판에 넘겨졌습니다. 그런데 당시 인사팀장이었던 직원이 이번 정기 인사에서 인사 총책임자로 승진한 것으로 SBS 취재 결과 확인됐습니다.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