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찰, 김만배 다시 소환 조사…조만간 영장 재청구

대장동 개발 로비, 특혜 의혹 사건을 수사 중인 검찰이 화천대유 대주주 김만배 씨를 오늘 다시 소환했습니다. 김 씨는 조사를 받으러 들어가면서 “들어가서 소상히 말하겠다”, “성실히 조사받겠다”고 말했습니다. 기사 더보기

‘공사비 체불’로 3남매 가장 분신 내몬 시행사 대표

빌라 공사에 참여한 업체들에 수십억 원의 공사대금을 지급하지 않은 혐의를 받는 시행사 대표에 대해 경찰이 구속영장을 신청했습니다. 전북경찰청 반부패경제범죄수사대는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상 사기 혐의로 시행사 대표 A 씨 등 2명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습니다. 기사 더보기

법원 “허술한 관리 대장 근거로 재개발분양 제외한 것은 위법”

행정기관의 부정확한 관리 대장상 기록을 근거로 조합원을 재개발분양 대상에서 제외해선 안 된다는 법원 판결이 나왔습니다. 서울행정법원 행정4부는 서울 성북구 주민 A 씨가 장위6구역 주택재개발 정비사업 조합을 상대로 낸 조합원 지위 확인 소송에서 원고 승소로 판결했습니다. 기사 더보기